“병영환경, 바뀌고 있어”…’D.P.’ 열풍에 난처해진 국방부 입장



군부대의 부조리를 다룬 넷플릭스 드라마 ‘D.P.’로 난처해진 국방부가 공식 입장을 내놓았다. 6일 문홍식 국방부 부대변인은 정례브리핑에서 ‘군 관계자가 2014년의 일선 부대의 부조리라고 볼 수 없다고 말했다는 보도가 국방부 공식 입장이냐’는 질문에 “병영환경, 바뀌고 있다”고 답했다.
기사 더보기


파워볼총판 총수입


추천 기사 글