이근, 피소 김용호 저격 “강제추행 영상 잘 돌아다니더라”



해군특수전전단 출신 이근 예비역 대위가 강제추행 혐의로 고소된 김용호를 저격했다. 이근은 지난 27일 자신의 SNS에 “용호야, 꼭 능력 없는 패배자들이 여자를 강제추행하더라”라며 “증거 없이 나 성추행했다고 허위사실 유포하던데 자기소개 하냐.
기사 더보기


파워볼총판 총수입


추천 기사 글